• 전체 823 |
  •  페이지 79/83
한국사립대학교도서관협의회 연석회의 열려

2013.06.03

4,310

인기글

율곡기념도서관 다목적실에서 31일 오후3시 ‘한국사립대학교 도서관 협의회 연석회의’가 열렸다. 이 날 회의는 율곡기념도서관이 한국사립대학교 도서관 협의회(이하 사대도협)의 부회장교를 맡게 되며 우리 대학에서 열리게 되었다. 회의에는 사대도협 이사회, 자문위원회, 상임운영위원회가 모여 협회 및 대학도서관 운영과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사대도협은 전국 사립대학교의 120개 도서관이 회원으로 가입되어 있으며, 대학도서관의 역량 강화 및 권익 증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우리 대학은 올해 부회장교를 거쳐 내년에 사대도협 회장교를 맡게 된다. ▶ 한국사립대학교도서관협의회 연석회의 전경

이현주

|

행사

든든한 후원자가 있어 감사합니다.

2013.05.31

4,540

인기글

정년퇴임하며 발전기금 기부한 교직원 오찬 대외협력팀에서는 지난 5월 16일 정년퇴임을 하면서 대학에 발전기금을 기부한 교직원들을 초청해 오찬을 가졌다. 오찬에는 장호성 총장과 지난 2월 정년퇴임을 한 홍윤경 선생(前 대외협력팀 주임)과, 이근실 선생(前 천안캠퍼스 재무처 관재과장)이 참석했다. 이들은 정년퇴임과 함께 대학의 발전을 기원하며 각각 2천만원(홍윤경 선생)과 1천만원(이근실 선생)을 대학에 기부했다. 장호성 총장은 오찬을 함께하며 “정년 퇴임 이후에도 대학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며, 앞으로도 대학의 든든한 후원자로 남아주실 것”을 당부했다. 김옥자 여사, 장학금 수혜 학생들과 즐거운 만남 가져 지난해 12월 대학에 1천만원의 장학금을 기부한 김옥자 여사가 축제의 열기로 뜨거웠던 지난 5월 23일 대학을 찾아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과 만남을 가졌다. 현재 교수학습개발팀에 근무하고 있는 황종녀 과장의 어머니인 김옥자 여사는 학업에 대한 뜻을 이루지 못하고 작고하신 남편 故 황호성씨를 기리기 위해 장학금을 기부했다. 김 여사의 장학금은 인문학을 전공하는 재학생 2명에게 각각 1백만원씩 총 5학기에 걸쳐 지급된다. 김 여사는 장학금 수혜 학생들과 함께한 자리에서 “등록금 걱정 때문에 학업에 정진하지 못하는 학생들이 많이 있다는 소식에 가슴이 아팠는데 적은 금액이지만 열심히 공부해 사회의 동량이 되어주길 바란다”며 당부의 말을 전했다. 김욱 교수, 우수연구 성과 상금 발전기금으로 기부 김욱 교수(첨단과학대학 생명과학부)가 지난 5월 25일 하은생물학상 수상자로 선정되어 받은 상금 5백만원을 대학 발전을 위해 써달라며 기부했다. 하은생물학상은 식물학자인 故 정태현 박사의 유지에 따라 설립된 상으로 1969년부터 순수생물학분야에서 업적이 뚜렷한 사람을 선정하고 있다. 김욱 교수는 집단유전학과 인류유전학 분야에서 70여편의 논문을 국내외 학술지에 게재해 생명과학 분야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욱 교수는 “하은생물학상을 수상한 것은 지난 25년간 대학에 재직하는 동안 학생지도와 연구활동에 전념할 수 있게해 준 대학의 배려가 있어 가능했던 것으로 이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상금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기태

|

발전기금

커뮤니케이션디자인과 픽셀아트전 & 프로젝트 과제 전시회

2013.05.30

7,121

인기글

우리 대학 커뮤니케이션디자인과는 지난 22일(수)부터 미술관 2층 로비에서 픽셀아트전과 프로젝트 과제 전시회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22일부터 계속된 이번 전시회는 미국의 대표 만화인 마블코믹스의 아이언맨, 스파이더맨, 헐크, 토르 등과 DC코믹스의 베트맨, 슈퍼맨 등이 대형 픽셀아트로 전시되어 있다. 픽셀아트란 수개의 종이조각(픽셀)을 붙여 큰 그림을 완성하는 작품형태를 말하며 이번에 전시된 픽셀아트는 3cmX3cm의 잡지조각 100,567개를 이용하여 시각디자인과 2학년 재학생들이 14일 동안 작업하였다.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 최준원(커뮤니케이션디자인2)군은 “축제 아이디어를 구상하던 중 최근 아이언맨3의 흥행에 맞춰 이번 픽셀아트를 기획하였고 2주간 학우들과 진행한 프로젝트가 결실을 보게되어 뿌듯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2층 전시장에는 영화포스터, CI 등을 패러디한 작품 등 커뮤니케이션디자인과 재학생들의 과제들도 함께 전시되어 있다. 이번 픽셀아트전은 연중 상시 전시될 예정이다.

박인호

|

행사

교수동정 - 강은수 교수

2013.05.28

4,964

인기글

우리 대학 교양기초교육원 강은수 교수의 작곡 발표회 시리즈 ‘Ad Lib IV’ 공연을 5월 29일(수) 오후 7시 30분 용인 포은 아트홀에서 연다. 지난 2011년부터 10차례에 걸쳐 진행되고 있는 ‘Ad Lib’ 시리즈는 이번이 4회를 맞이하며 아코디언, 가야금, 호른, 타악기 등 매 음악회마다 주제가 되는 악기를 선정하고 이를 중심으로 독주, 실내악을 소개한다. 강은수 교수는 이번 발표회에서는 타악기를 주제로 정하여 실내악곡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을 위해 마림바연주가 심선민을 초대하여 트럼펫, 호른, 클라리넷, 섹소폰, 첼로 등 다른 악기와의 앙상블을 들려준다. 타악인과 단국대 교양합창단원들이 함께하는 “빈병교향곡”, 두 대의 타악기와 호른, 피아노를 위한 4중주 “소리로 보는 그림”, 3대의 타악기와 트럼펫, 타악기와 소프라노 바리톤과 두 대의 호른, 여성합창을 위한 “유당송”, 2대의 마림바와 비브라폰을 위한 소나티네 강은수 교수가 그동안 작곡한 타악기 악곡을 연주한다. 한편, 우리 대학 이영화 교수가 지도하는 교양합창단원들이 함께 출연, 강은수 교수가 작곡한 “빈병교향곡”을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장 위치는 죽전역 1번 출구 포은 아트홀이며 단국대 재학생, 교직원은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다. 무료 관람을 위해 공연장 매표소에서 안내를 받으면 된다.

박인호

|

피플

UNCITRAL 아태지역 사무소 소장 방문

2013.05.28

4,015

인기글

오는 29일(수) 오전 10시에 UNCITRAL(United Nations Commision on International Trade Law : 유엔국제상거래법위원회) 아태지역사무소(소장 Luca Catellani) 소장이 우리 대학을 방문할 예정이다. UNCITRAL은 1966년 유엔총회 결의로 설립된 총회 산하기구로, 상거래 분야의 국제적 통일 규범 마련으로 국제상거래의 원활화를 도모하고자 설립됐다. 우리나라는 1980년 이래 옵서버로 참가하다가 2004년부터 정회원국으로 활동 하고 있으며 우리 대학 손승우 교수(법학과)가 대표단으로 활동하고 있다. 우리 대학 법과대학은 2013년 1월 18일 UNCITRAL과 인턴쉽 프로그램 및 학문교류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8월에 아태지역 사무소에 인턴 1명을 파견할 예정이다. 한편 Luca Catellani 소장은 우리 대학 방문 후 법과대학 학장 및 총장과 면담 후 11시부터 법학관 318호에서 국제상거래법과 관련한 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다.

옥정우

|

행사

강대경 교수, 한국야쿠르트과학상 수상

2013.05.28

4,910

인기글

강대경 교수(동물자원학과)가 한국야쿠르트과학상을 수상했다. 강 교수는 그동안 유산균의 기초 및 응용 연구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되었으며, 시상식은 지난 5월 23일 서울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 한국축산식품학회 제45차 정기학술대회에서 진행됐다. 2006년 단국대학교에 부임한 강 교수는 동물의 건강과 관련된 미생물생명공학 분야에서 강의 및 연구를 활발히 해 오고 있다. 미국화학회가 발간하는 세계적인 학술지 ‘J. Proteome Research’를 비롯한 국제적인 학술지에 50여 편의 논문을 발표하였으며, 관련분야의 연구업적을 인정받아 '마르퀴즈 후즈 후', '미국인명연구소(ABI)', '국제인명센터(IBC)' 등 세계 3대 인명사전에 모두 등재되기도 했다. 한국동물자원과학회지 편집위원, 한국유산균학회 총무간사 등을 역임하였으며, 현재 천안캠퍼스 산학협력단장을 맡고 있다.

이현주

|

피플

재학생 홍보대사, 지역 장애 아동 위한 성금 전달

2013.05.27

4,185

인기글

27일 오전 10시 천안캠퍼스 재학생 홍보대사 ‘날개단대’ 학생들이 성금 65만 7천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했다. ‘날개단대’ 학생들은 축제 기간 중인 지난 22, 23일 양 일간 학내에서 지역 장애 아동을 돕기 위한 성금 모금을 전개했다. 기부에 동참한 재학생에게는 홍보대사가 직접 제작한 기념품과 음료수 등을 제공했다. ▶ 천안캠퍼스 재학생 홍보대사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성금을 기부했다. 홍보대사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한 성금은 지역 내 형편이 어려운 장애 아동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현주

|

이슈

김욱 교수, 하은생물학상 수상

2013.05.23

5,455

인기글

김욱 교수(생명과학부)가 제36회 하은생물학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욱 교수는 지난 30여 년 동안 집단유전학 및 인류유전학 분야에서 70여 편의 논문을 국내외 전문 학술지에 발표하며 생명과학 분야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하은생물학상 재단은 “김 교수는 한국인을 포함한 동아시아인 집단의 미토콘드리아 및 Y염색체 DNA 변이에 관한 연구결과를 발표하며 한국인집단의 기원에 관한 이해와 생명과학 전반에 걸쳐 관련 분야의 국내외 연구를 활성화시키는데 공헌하였다”고 수상자 선정 이유를 밝혔다. 1988년 단국대에 부임한 김욱 교수는 유전학, 진화생물학 분야에서 강의와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인류집단의 기원과 한국인집단의 과거 형성과정을 분명하게 이해하기 위한 분자유전학적 연구에 주력하고 있으며, DNA 프로필 분석에 의한 유전자 감식 업무와 감식 유전학 분야의 학술활동도 수행하고 있다. 한국유전학회 부회장,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 등을 역임하였으며, 현재 DNA 신원확인정보 DB 관리위원회 위원을 맡고 있다. 올해로 36회를 맞는 ‘하은생물학상’은 근대 한국 식물분류학 연구의 선도적 역할을 한 식물학자 故정태현 박사의 유지에 따라 설립된 상으로, 1969년부터 순수생물학분야에서 업적이 뚜렷한 학자를 수상자로 선정하고 있다. 김 교수의 시상식은 오는 25일 오전 11시 성균관대(수원캠퍼스) 삼성학술정보관에서 열린다.

이현주

|

피플

함영준 교수, EBS <세계테마기행> 출연

2013.05.23

5,246

인기글

함영준 교수(러시아어과)가 EBS의 간판 교양 프로그램인 에 출연한다. 은 교수, 작가, 건축가 등 해당 국가에 대한 전문지식을 가진 학자들이 여행을 하며 한국인의 시선으로 바라본 세계적인 문명 유적지와 자연유산, 세계인들의 생활모습과 전통 등을 전달하는 프로그램으로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저녁 8시 50분에 방송 하고 있다. 함 교수는 지난 4월 17일부터 5월 4일까지 러시아 남부 흑해 연안에 위치한 조지아(구 그루지아)를 여행하며 촬영에 임했다. 함 교수가 소개할 국가 조지아는 러시아, 아제르바이잔, 터키, 아르메니아 등의 국가 및 흑해에 접해 있어 교통과 교역의 접경지로 여겨진다. 주변국들의 침략과 산악지형으로 인해 분열 및 통일을 거듭하면서도 오늘날까지 존속하며 자국만의 뛰어난 건축 및 연극문화 예술을 꽃피웠다. 함 교수의 방송은 ‘조지아, 코카서스산맥과 흑해의 나라’를 주제로 오는 5월 27일부터 30일까지 나흘간 저녁 8시 50분부터 9시 30분까지 EBS 채널에서 시청할 수 있다.

이현주

|

피플

아름다운 장미 정원 탄생

2013.05.22

5,005

인기글

마치 여름처럼 뜨거운 햇살이 연일 내리쬐는 요즘 죽전캠퍼스의 새로운 명소가 탄생했다. 범정관 뒤편 퇴계기념중앙도서관으로 올라가는 길목에 자리 잡은 장미 정원이 바로 그곳이다. 기존의 소나무, 단풍나무로 이루어졌던 이곳에 빨강, 분홍 등 색색의 장미꽃이 그 자리를 대신했다. 이번에 탄생한 장미 정원은 장미 1,600 그루(화이트 크리스마스, 칵테일 종 외 18종)와 회양목 2,500 그루로 만들어졌다. 장미는 5월 초부터 6월 말 까지가 가장 아름답게 개화하는 시기다. 이번 장미 정원의 탄생으로 죽전캠퍼스의 아름다운 명소가 또 한 곳 생겼으며 학내 구성원은 물론 지역 주민들도 정원을 찾아 사진을 찍고 장미의 아름다움을 마음껏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 편, 기존 장미 정원에 있던 소나무, 단풍나무, 산수유 등 수목 60여 그루는 혜당관, 도서관 주변 등 학교 이곳저곳으로 옮겨 심어졌다. 이로써 죽전 캠퍼스는 더욱 더 울창한 녹음으로 둘러싸인 그린 캠퍼스의 면모를 뽐낼 수 있게 됐다.

옥정우

|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