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1141 |
  •  페이지 59/115
해병대군사학과 김동건 군, 해양학술세미나 우수상 수상

2016.11.21

4,639

인기글

해병대군사학과 김동건 군이 ‘제43회 전국 대학생 초청 해양학술세미나’에 참가해 우수상을 수상하며 대학의 위상을 높였다. 지난 11일부터 1박 2일 동안 경남 창원에 위치한 해군사관학교에서 열린 해양학술세미나는 ‘해사 70년, 바다로 세계로 미래로’를 주제로 전국 대학생 참가자들의 분과별 주제발표와 시상식, 견학 등으로 진행됐다. 해군사관학교 해양연구소와 세종대학교가 공동 주체한 이번 세미나는 국가의 미래를 이끌어 갈 대학생들이 해양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그 중요성을 재인식하는 계기를 만들고자 개최됐다. 우리 대학을 비롯해 해군사관학교, 고려대, 한국해양대 등 전국 10여 개 대학 재학생이 ‘충무공/수군사’, ‘해양과학기술/무기체계’, ‘해양 정책/전략’ 등 세 개 분과로 나누어 주제 발표를 진행했다. <사진 1> 김동건 군이 정안호 해군사관학교장에게 우수상을 수상하고 있다. 우리 대학에서는 오용욱(해병대군사학과 4년) 군이 해양과학기술/무기체계 분과에서 ‘이라크 전쟁을 통해 본 미래보병 체계 도입의 필요성’을, 해양정책/전략 분과에서 김동건(해병대군사학과 4년) 군이 ‘통일 한국의 북한 보유 핵무기 승계 관련 연구’, 조현웅(해병대군사학과 4년) 군이 ‘재외국민 보호를 위한 Sea Base의 필요성’을 발표했다. 이 중 김동건 군이 우수상을 수상하며 전국 유일 해병대군사학과의 학문적 성취를 자랑했다. 김동건 군은 “많은 청중들 앞에서 그동안 연구한 내용을 발표하는 것 자체로도 많은 것을 배우는 기회가 됐다. 후배들도 학업과 연구에 힘써 더 많은 기회를 통해 우리 대학과 해병대군사학과의 위상을 높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사진 2> 잠수함 박물관을 견학 중인 해병대군사학과 재학생들이 한국해양대 학군단 학생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편, 이번 해양학술세미나를 통해 해병대군사학과 재학생들은 해병대 발상탑 참배, 천자봉 등반, 서애 유성룡함 및 잠수함 사령부 견학 등 해병대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견학을 함께 진행하며 해양 안보와 국가 수호에 대한 의지를 다지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이현주

|

이슈

김세환 교수팀, (주)인핏앤컴퍼니와 기술이전 계약 체결

2016.11.21

4,709

인기글

김세환 교수(의과대학 의예과) 연구팀이 지난 17일 오전 11시 산학협력관에서 (주)인핏앤컴퍼니(대표이사 한성호)와 ‘호모다인 신호처리 기반 소형 체성분 분석 장치 및 방법’ 관련 특허기술 이전계약을 체결했다. 행사에는 김철현 산학협력단장과 김세환 교수, 한성호 (주)인핏앤컴퍼니 대표를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체결식에서는 김세환(의과대학 의예과) 교수팀이 개발한 '호모다인 기반 확산 광 분광방법 및 시스템' 외 1건의 특허기술을 (주)인핏앤컴퍼니에 이전키로 했다. 기술이전 계약에 따라 김세환 연구팀은 기업으로부터 1억 원의 선급기술료와 경상기술료를 받게 되며, (주)인핏앤컴퍼니가 이 기술을 사업화할 수 있도록 산학협동 연구체제를 구축해 운영할 예정이다. <사진> (왼쪽부터)김철현 산학협력단장, 김세환 의과대학 교수, 한성호 (주)인핏앤컴퍼니 대표가 기술이전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주)인핏앤컴퍼니는 2016년 3월 법인 설립 후 국내 주요 투자기관의 투자를 받아 글로벌 헬스케어 사업을 시행중인 스타트업 기업으로 개인 맞춤형 진단이라는 패러다임에 부합하는 기기, 서비스 및 앱을 개발하고 있다. 기술개발 책임자인 김세환 교수는 "이번에 개발한 호모다인 신호처리 기반 소형 체성분 분석 장치 기술을 통해 국내외 경쟁사 제품과 차별화된 신제품을 개발하여 국내외 신 시장을 개척하고 기업의 고용창출과 매출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 대학은 (주)인핏앤컴퍼니와 산업통상자원부의 R&D 재발견프로젝트 연구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에 따라 (주)인핏앤컴퍼니가 주관기관을 맡게 되고, 우리 대학이 연구참여기관을 맡아 1년간 약 3억 2천만 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기술사업화 국책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이현주

|

이슈

김미숙 교수, 한국식품영양과학회 '올해의 학술진보상' 수상

2016.11.16

5,653

인기글

우리 대학 김미숙 교수(자연과학대학 식품영양학과)가 한국식품영양과학회에서 선정한 ‘올해의 학술진보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지난 1일 제주도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6년 한국식품영양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진행됐다. 김미숙 교수는 세계식품공학회(IUFoST)에서 발간하는 ‘LWT-Food Science and Technology저널에 한국 전통 간장의 프로바이오틱 효과에 논문을 게재하였다. 또한 김 교수는 식품학 및 영양학 분야 중 특히 한국발효식품, 발효식품 미생물, 발효 가공식품 개발 분야에서 활발한 연구 활동을 인정받아 올해의 학술진보상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한국식품영양과학회는 지난 1971년 설립되어 한국식품영양학에 관한 연구 및 식생활 개선을 통한 국민영양보건 향상에 기여하고 있는 한국 식품영양학계의 대표 학회이다. 특히, 한국식품영양과학회는 국내 발간 농수산해양 관련 학술지 중 인용지수 1위이다. 또한 김 교수가 수상한 한국식품영양과학회의 학술진보상은 식품영양학자의 연구의욕을 고취하고 지속적인 한국 식품학 및 영양학의 발전을 견인하기 위하여 학문연구에 공헌을 한 학자를 수상하기 위해 제정되었다. 한편 김 교수는 현재 식품의약품안전처 자체규제심사위원,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 심의위원,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평가위원 등을 맡고 있다.

가지혜

|

피플

공학교육혁신센터, 전국포트폴리오 경진대회에서 두각 나타내

2016.11.15

5,957

인기글

지난 10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제10회 공학교육페스티벌 학생포트폴리오 경진대회에서 우리 대학 공학혁신센터 대표단이 금상과 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대회에서 최건희(소프트웨어학과, 4학년)군은 금상을, 백찬기(전자전기공학부, 3학년) 군은 은상을 각각 차지했다. 수상자는 전국의 각 공학교육혁신거점센터 경진대회를 거쳐 선발된 90편의 포트폴리오 사례에 대해 1,2차 심의를 거쳐 선발됐다. ▶ 왼쪽부터 박재균(공학교육혁신센터장), 최건희(금상), 백찬기(은상), 황윤자(공학교육혁신센터 지도교수) 올해로 10회를 맞이한 전국 학생포트폴리오대회는 한국공학교육인증원에서 주최하며, 전국 공학계열 학과에 재학 중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매년 실시하고 있다. 이 대회는 미래의 엔지니어를 대상으로 포트폴리오를 작성해 체계적인 관리능력 및 효과적인 전달능력을 양성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 최건희 군이 전국포트폴리오 경진대회에서 포트폴리오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금상을 수상한 최건희 군은 “저는 향후 소프트웨어개발 진로희망으로 재학시절 단국·삼성모바일연구소 연구경력, 창업지원단 활동이력, 코이카 몽골-한국 IT봉사활동, 방과후멘토링 봉사활동 등 다양한 경험을 발표했는데 심사위원들에게 좋은 인상을 심어준 것 같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최 군은 수상 특전으로 내년 1월부터 한솔그룹 인턴 사원으로 근무하게 되었으며, 미국 유수 대학 및 실리콘밸리 기업을 탐방할 예정이다.

가지혜

|

이슈

김욱 부총장, 과학수사대상 대통령 표창

2016.11.11

4,505

인기글

김욱 부총장(생명과학과 교수)이 ‘제12회 대한민국 과학수사대상’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경찰청과 사단법인 한국경찰과학수사학회가 공동으로 주최한 ‘제12회 대한민국 과학수사대상’ 시상식은 지난 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관에서 열렸다. 대한민국 과학수사대상은 과학수사의 발전에 이바지한 유공자를 발굴‧포상하여 수상자의 명예를 높이고, 과학경찰상 확립을 통해 국민 인권보호의 기반 확충을 조성하고자 지난 2005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일반인 또는 단체에게 수여하는 법의학, 법과학 분야, 경찰관에게 수여하는 과학수사 분야 등 3개 분야의 수상자를 선발하고 있다. <김욱 부총장> 김욱 부총장은 과학수사대상 법과학 분야의 수상자로 선정되어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김 부총장은 한국법과학 회장 및 한국DNA수사학회장, 국과수ㆍ경찰청 자문위원, DNA 신원정보데이터베이스관리위원회 관리위원 등으로 활동하며 법과학 분야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1988년 우리 대학 부임한 김욱 부총장은 유전학, 진화생물학 분야에서 교육ㆍ연구를 수행해왔다. 인류집단의 기원과 한국인집단의 과거 형성과정을 분명하게 이해하기 위한 분자유전학적 연구에 주력했으며, DNA 프로필 분석에 의한 유전자 감식 업무와 감식 유전학 분야의 학술활동도 수행하고 있다. 한국유전학회 부회장,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 등을 역임하고 순수생물학분야에서 업적이 뚜렷한 학자를 시상하는 하은생물학상을 수상하는 등 관련 분야의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다. 한편, 김 부총장은 이번 표창장 수상의 부상으로 받은 상금 200만 원을 대학 발전기금으로 기부하며 우리 대학에 대한 애정을 표하기도 했다.

이현주

|

피플

상경대학, 중국시장 진출전략 아이디어 공모전 열어

2016.10.21

6,102

인기글

지난 19일 상경관 304호에서 상경대학 주최 중국시장 진출전략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이 열렸다. 이번 공모전 시상식에는 상경대학 재학생 18명이 상장과 총 1,0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 공모전 입상자가 시상식을 진행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경대학은 재학생을 대상으로 지난 5월부터 8월까지 총 4개월간 ‘국내 전통상인 특화상품의 중국시장 진출전략’ 아이디어를 공모했다. 공모전 심사위원회의 엄격한 심사 평가를 거쳐 ▲대상(유병호, 강정희 / 경영학부) ▲금상(이지윤, 문지영 / 무역학과) ▲금상(이종한, 김용희, 양수정 / 경영학부) ▲은상(김병무, 이성호, 이성로 / 경영학부) ▲은상(백희은, 송아리 / 경영학부) ▲동상(정다운, 황인곤, 박준태 / 경영학부), ▲ 동상(이홍주,박준형 /경영학부)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이번 행사는 상경대학 주최로 처음 실시된 공모전이다. 특히, 정연승 학부장(상경대학 경영학부)이 유치한 현대홈쇼핑 지원금 통해 진행한 공모전이라 제자 사랑의 의미가 남다르다. 또한 공모전 이외 중국시장 진출전략 아이디어 증진을 위한 전문가 특강 및 오리엔테이션이 진행됐다. 이번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유병호(경영학부 3학년) 군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중국시장을 이해하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며 “학부 수업에 그치지 않고 교내 공모전에 수상하며 아이디어를 인정받을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가지혜

|

이슈

공동기기센터 한국인정기구(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 획득

2016.10.20

5,010

인기글

천안캠퍼스 산학협력단 공동기기센터가 한국인정기구(KOLAS)의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획득하며 품질시스템과 기술능력을 인정받고 그 위상을 확보했다. 한국인정기구(Korea Laboratory Accreditation Scheme, KOLAS)는 국가 표준 및 산업 표준화 제도의 운영, 공산품의 안전과 품질 측정, 시험 기관 및 검사 기관 인정 제도 등을 운영하는 국가기술표준원 조직이다. 우리 대학이 획득한 한국인정기구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은 전문적인 자격을 갖춘 평가사가 시험기관을 평가하여 특정분야에 대한 우수한 시험능력이 있다는 것을 공식적으로 인정하는 제도로, 우리 대학은 이번에 인정받은 분야에 대한 검사 능력의 우수성이 국제 수준에 도달한 것으로 볼 수 있다. 한국인정기구의 인정은 전 세계적으로 통용되기 때문에 해외에 수출할 때 별도로 추가 인증을 받을 필요가 없다. <사진> 장호성 총장이 김욱 부총장(오른쪽)과 장호정 링크사업단 본부장(왼쪽)과 함께 한국인정기구(KOLAS)의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서 획득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 대학 공동기기센터는 ‘전기전자제품-6가지규제물질(납, 수은, 카드뮴, 6가크롬, PBBs, PBDEs)의 함량 측정’ 분야와 ‘고분자 재료 중의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정량방법’ 등 화학분야의 4가지 분야를 인정받았다. 이에 따라 관련분야 검사 결과의 공신력을 확보하고 유해물질 분석으로 기업들의 수출 및 제품생산을 위한 지원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교내 각종 과제 및 정부 지원사업 지원 시에도 강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형건 천안캠퍼스 공동기기센터장은 “한국인정기구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 획득은 해당 분야 실험결과의 공신력을 확보할 수 있는 매우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며, 단국대 공동기기센터 위상 제고에 매우 큰 강점이 될 것”이라며 “나아가 센터의 수익 증대 효과에도 긍정적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현주

|

이슈

조준한 교수, 미국 물리학회 석학회원 선임

2016.10.18

4,839

인기글

우리대학 조준한 교수(고분자공학과)가 물리학 분야에서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미국 물리학회(APS : American Physical Society) 2016년도 석학회원(Fellow)으로 선임됐다. 1899년 설립된 미국물리학회는 정회원 중 0.5% 이내 인원만을 석학회원으로 선임하고 있어, 학자들 사이에서는 석학회원 선임을 큰 영예로 받아들이고 있다. 조 교수는 ‘고분자 나노구조체의 압력응답, 란다우 및 자기충족장 이론’에 대한 선도적 연구를 해온 공로로 미국 물리학회 고분자물리학 분과 석학회원으로 선정됐다. 1996년부터 우리대학에 재직한 조 교수는 2000년부터 미국 물리학회의 정회원으로 활동하며 ‘고분자액체의 온도-압력 중첩원리’, ‘상태방정식 이론’, ‘란다우 이론’, ‘자기충족장 이론’ 등을 연구 개발하였다. 최근에는 고분자분야 최고권위의 학술지인 Macromolecules에 ’중성자 산란 플로리 상수의 온도-압력 중첩‘과 ACS Macro Lett 에 ‘압력응답 비균질계 자기충족장 연구‘를 게재해 주목을 받았다. 조 교수는 “지난 21년간 단기적 성과에 집착하지 않고 오랜 기간 한 우물을 판 덕분에 미국 물리학회의 석학회원으로 선임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풀어야 할 연구과제가 많기에 지금까지 걸어온 길을 꾸준히 계속 이어 나가겠다”고 했다.

김민배

|

피플

'쇼트트랙 여제' 진선유 코치, 체육훈장 1등급 청룡장 수훈

2016.10.18

5,072

인기글

한국의 ‘쇼트트랙 여제’ 우리 대학 빙상부 진선유(체육교육과 07) 코치가 체육훈장 최고등급인 청룡장을 수상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 진선유 코치가 청룡장 수훈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난 14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진행된 제54회 대한민국체육상 시상식 및 2016년 체육발전유공자 전수식에서 우리 대학 진선유 코치가 체육훈장 청룡장을 받았다. 진 코치는 국제 대회에서 빼어난 기량으로 우수한 성적을 올려 국위선양과 국가 체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진선유 코치는 "청룡장이라는 영광스러운 상을 주신 것에 대해 감사한다."며 “앞으로 지도자로서 대한민국 빙상 발전과 우리 대학 빙상부 학생들의 성정 향상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계획”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덧붙여 진 코치는 “모교 후배이자 제자인 선수들이 향후 한국 빙상계 유망주로 성장해 청룡장 수훈과 같은 영광을 느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 진선유 코치가 조윤선 문체부 장관으로 부터 청룡장을 수훈 받고 있다. 진 코치는 2006년 이탈리아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 3관왕에 올랐고, 2005년부터 2007년까지 세계선수권대회 3연패를 달성하는 등 국내 여자 쇼트트랙의 대들보였다. 이후 진 코치는 2011년 전국동계체육대회를 끝으로 선수생활을 은퇴하고 우리 대학 빙상부에서 코치를 역임하고 있다. 청룡장은 국제대회 등에서 우수한 성적을 올린 체육인에게 수여하는 1등급 체육훈장으로, 손기정(육상), 엄홍길(산악), 거스 히딩크(축구), 최경주(골프), 장미란(역도), 이봉주(육상), 박세리(골프) 등이 대표 수훈자이다. 이날 청룡장은 진선유 코치를 비롯해 국가대표 출신 김연아, 조해리, 변천사 등 총 11명이 받았다.

가지혜

|

피플

“UN에 지속가능개발 아이디어 제안하러 가요” APYE 우수제안 선정된 재학생 7인

2016.10.16

4,350

인기글

우리 대학 재학생 7인(무역학과 박상진, 미생물학과 정보권, 미생물학과 최혁웅, 경영학과 조혜진, 회계학과 임정훈, 건축공학과 유세웅), 경영학과 이지수)가 필리핀에서 열린 제2회 아시아태평양청년교류프로그램(APYE)에서 지속가능 개발한 아이디어를 제안해 우수 사례에 선정됐다. 이들은 UN Agency(UNDP, UNEP, UNESCO, UNIcef, UN Action Campaign 등) 및 현지 정부 실무자들이 참석하는 프로그램 세션에 초대 돼 자신들이 제안한 프로젝트를 발표할 예정이다. ▶ SDG 6팀이 깨끗한 물과 위생에 관한 아이디어를 제시하기 위해 필리핀 현지인에게 설문조사를 벌이고 있다. APYE는 아시아개발은행(ADB)과 얼반유스아카데미(UYA)가 주관하는 행사다. 지난 7월 31일부터 8월 13일까지 열린 제2회 APYE에 전국 대학생 150여명이 참가했다. 우리 대학 재학생은 13명이 참가해14일 동안 필리핀 현지 지역환경개선에 관한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이 중 박상진(무역학과)이 속한 SDG 2팀은 ‘기아의 종식’을, 정보권(미생물학과), 최혁웅(미생물학과), 조혜진(경영학과), 임정훈(회계학과)가 속한 SDG 6팀은은 ‘깨끗한 물과 위생’을, 유세웅(건축공학과), 이지수(경영학과)가 속한 SGG 7팀은 ‘지속가능한 에너지’를 주제로 발표를 했다. 이들은 청중으로 참석한 국회의원 및 청년리더 200명을 사로잡아 우수 사례로 선발됐다. 한편, 얼반유스아카데미(Urban Youth Academy)는 국제사회 문제에 대한 관심과 문제해결을 위한 청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제3회 APYE 프로그램의 참가 신청은 얼반유스아카데미 홈페이지 또는 우리 대학 학사공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승진

|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