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동문 700여 명 화합의 장, 총동창회 송년의 밤 성료
분류 행사
작성자 홍보팀 박원엽
날짜 2023.12.11 (최종수정 : 2023.12.29)
조회수 5,355
썸네일 /thumbnail.132963.jpg

[총동창회 송년의 밤 현장 스케치 영상 바로가기]


총동창회(회장 이상배)가 8일 더케이호텔서울에서 「2023 단국대 총동창회 송년의 밤」을 개최했다. 행사에는 장호성 이사장, 안순철 총장, 이상배 총동창회장과 고정용 ㈜아이젠파마코리아 대표이사(경제학과 77학번), 신종석 배화여자대학교 총장(법학과 77학번), 유기현 한광전기공업㈜ 대표이사(전기공학과 79학번)를 비롯한 700여 명이 참석해 동문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 총동창회 송년의 밤 전경


이상배 총동창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여러분의 관심을 통해 총동창회가 계속 발전하고 있다”며 “모교와 동문사회가 함께 발전해 나가며 모교는 동문들의, 동문들은 모교의 자긍심이 되었으면 한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 이상배 총동창회장이 감사인사를 전하고 있다.


장충식 명예이사장은 영상을 통해 “총동창회의 발전을 항상 응원하고 있고, 앞으로도 좋은 활동을 부탁한다”고 덕담을 건넸다.

장호성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동창회가 점점 발전해 나가는 모습이 보기 좋다”며 “항상 대학을 믿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고 대학도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안순철 총장은 “서로 의지하고 공생하는 대학과 동문의 관계는 ‘순망치한’이라는 말과 같다”며 “모교의 든든한 후원자이자 발전을 함께한 동반자로서 보내주신 응원과 정성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 장충식 명예이사장이 영상을 통해 축사를 했다.

△ 장호성 이사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 안순철 총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올해를 빛낸 「자랑스러운 단국인」 시상도 이어졌다. 신종석 동문(배화여자대학교 총장)과 유기현 동문(한광전기공업㈜)이 그 주인공이다.


신종석 동문은 2021년 배화여대 총장에 취임했다.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자문위원 ▲한국법이론실무학회 및 한국법학회장 ▲국무총리실 자문위원 등을 역임하며 우리나라 교육계 발전과 법이론을 체계적으로 정립시키는데 기여했다. 유기현 동문은 2004년 한광전기공업㈜ 대표이사에 취임한 후 회사를 중전기기 및 전력 분야 전문기업으로 성장시켰다. 총동창회 부회장, 재단법인 단문장학회 이사 등을 역임하며 후배들을 위한 장학사업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 자랑스러운 단국인 수상자 기념촬영(오른쪽부터 장호성 이사장, 이상배 총동창회장, 신종석 동문, 유기현 동문, 안순철 총장, 장세현 총동창회 부회장, 방장식 상임이사)


작년 자랑스러운 단국인에 선정된 고정용 동문(경제학과 77학번, ㈜아이젠파마코리아 대표)의 발전기금 전달식도 진행됐다. 고 동문은 지난 8월 2억 원에 이어 이날 5억 원을 추가로 약정해 대학에 총 7억 원의 발전기금을 조성했다. 고 동문은 “대학이 있었기에 지금의 내가 있다고 생각해 모교를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항상 고민했다”며 “적은 금액이라도 후배들을 위해 나눌 수 있는 우리 동문들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 고정용 동문(왼쪽)이 안순철 총장(오른쪽)에게 모교발전기금 5억 원을 기탁했다.


대외협력처는 대학의 발전에 동문들의 협력이 필요함을 강조하며 대학발전기금 및 벤치기부 캠페인, 온라인 간편 약정시스템 등을 소개했다. 


만찬과 함께 동문 가수들의 축하공연과 경품추첨 행사도 이어졌다. 국악과 재학생들의 ‘판놀음’공연을 시작으로 남성4중창 첼레스테의 축하공연, 국악트로트 가수 신승태(국악과 05학번)와 바다(연극영화과 98학번)의 공연이 펼쳐졌다. 


△ 동문 가수들의 다채로운 공연이 진행됐다.


#단국대 #총동창회 #송년의 밤 
[대학뉴스 제보]
죽전 홍보팀 : 031-8005-2032~5, 천안 홍보팀 : 041-550-1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