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김예림, 그랑프리 첫 은메달 “김연아 이후 최고 성적”
분류 스포츠
작성자 홍보팀 윤주연
날짜 2022.11.09
조회수 2,141
썸네일 /thumbnail.112785.jpg

한국 피겨스케이팅 에이스 김예림(국제스포츠전공 1년)이 국제빙상경기연맹의 챌린저시리즈 우승에 이어 시니어 그랑프리대회에서 생애 첫 은메달을 획득했다. 피겨 퀸 김연아 이후 한국여자 싱글 선수가 거둔 최고의 성적이다.


△ 김예림 선수가 은메달 획득 후 태극기를 걸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예림은 5일(현지시간) 프랑스 앙제에서 열린 2022 국제빙상경기연맹(ISU) 그랑프리시리즈 3차 대회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예술점수·쇼트프로그램 등 합계 194.76점을 받아 벨기에의 루나 헨드릭스에 이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영화 ‘42년의 여름’ 오리지널사운드트랙에 맞춰 열연한 김예림은 점프에서 두 차례 실수가 있었음에도 안정된 연기를 이어가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예림은 “2주 뒤 일본 삿포로에서 열릴 5차 대회에서는 미흡한 점을 보완해 후회없는 경기를 펼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여자 싱글 9위에 오르며 국제무대에 이름을 알린 김예림. 이후 챌린저대회 우승에 이어 시니어 그랑프리 은메달 획득 등 꾸준히 실력을 입증하며 동계 스포츠 강자 단국대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대학뉴스 제보]

죽전 홍보팀 : 031-8005-2032~3, 천안 홍보팀 : 041-550-1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