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함께 가요! 대학과 지역의 따뜻한 동행, 단국사랑 후원의 집
분류 발전기금
작성자 홍보팀 윤주연
날짜 2024.03.19
조회수 1,201
썸네일 /thumbnail.138010.jpg

죽전캠퍼스 115명, 천안캠퍼스 85명 장학금 수혜


봄을 맞아 캠퍼스는 학생들로 북적입니다. 점심시간이 되면 학생들은 삼삼오오 모여 학교 앞 상가로 발걸음을 옮기는데요, 단국인 여러분은 우리 대학 주변에서 파란색의 ‘후원의 집’ 간판을 보신 적이 있으신가요?


“단국사랑 후원의 집”은 학교 주변 업체에서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을 후원하고 대학에서는 학생, 교직원들의 이용을 장려해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며 함께 상생하기 위한 캠페인입니다.

▲ 후원의 집 지도


지난 2008년 캠페인이 시작된 이후 204개의 업체가 우리 대학과 인연을 맺고 장학금을 후원해왔고 십시일반 모은 장학금은 현재까지 10억 2천여만 원에 이릅니다. 현재까지 죽전캠퍼스 115명, 천안캠퍼스 85명 등 총 200명의 학생에게 장학금이 전달되며 대학과 주변 지역 업체들과의 상생의 의미를 잘 실천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습니다.


특히 음식점 유프로네(죽전), 팔선생(죽전), 신승관(천안) 등 3개 업체는 2008년부터 현재까지 후원을 이어오며 단국대 재학생들에 대한 남다른 사랑을 보여주었습니다. 보정동 카페거리에서 팔선생을 운영하는 이계영 대표는 “단국대 동문인 부친을 따라 후원하게 됐다”며 “단국대가 더욱 발전해 우리 지역이 발전하는 것이 상생이라고 생각한다”고 했고 천안캠퍼스 앞에서 신승관을 운영하는 이기영 대표는 “학생들에게 받은 것이 더 많다”며 “자신이 받은 만큼 학생들에게 돌려주고 싶은 마음에 후원의 집에 가입하게 되었다”고 했습니다.


대학에서는 후원의 집에 감사의 의미로 후원의 집 로고가 새겨진 현판과 시계를 부착하고 대학신문, 홍보물, 공문 등을 통해 학교 구성원에게 업체를 홍보하며 이용을 장려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후원의 집 업체 대표들을 초청해 학생들과 함께 장학금 전달식 행사를 가지며 그 의미를 되새기기도 했습니다.


▲ 지난해에 열린 후원의 집 장학금 전달식


학창시절 장학금을 수여 받은 김수진 동문은 “친구들과 밥을 먹던 가게가 장학금을 후원해주신다는 사실에 놀랐다”며 “장학금의 취지를 잘 기억해 주변 사람에게 나눔을 베풀 수 있는 훌륭한 교사가 되고 싶다”고 했고 강민지 양은 “의미있는 장학금을 조성해주신 후원의 집에 감사한 마음”이라며 “후원의 집을 친구들과 함께 자주 이용할 예정”이라고 했습니다.


△천안캠퍼스 천호지 옆에서 국수기행을 운영하는 윤지은 동문(스포츠과학부 97학번), 후배들을 위해 국수를 더 담다 보니 양이 많기로 소문났다. 


남재걸 대외협력처장은 “후원의 집 캠페인은 대학과 주변 업체가 상부상조하며 상생의 선순환을 보여주는 소액기부의 모범 사례”라며 “후원의 집에 참여하는 주변 업체에 단국인들의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했는데요, 단국인 여러분 오늘 점심, 후원의 집을 찾아 선한 영향력에 함께 하시는 건 어떨까요?


후원의 집 가입 및 대학발전기금 문의

- 대외협력처 대외협력팀

- Tel : 죽전 031-8005-2037~9 / 천안 041-550-1820

- E-mail : fund@dankook.ac.kr

- 홈페이지 : http://dkufund.dankook.ac.kr


#단국대 #후원의 집 #대외협력처


[대학뉴스 제보]

죽전 홍보팀 : 031-8005-2032~5, 천안 홍보팀 : 041-550-1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