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상담학과, 경기도 소외계층 상담 서비스 나서
분류 이슈
작성자 홍보팀 가지혜
날짜 2019.03.26
조회수 950
썸네일 /thumbnail.48901.jpg

상담 서비스 12월 말 까지…3,500명 상담 진행

우리 대학 상담학과가 경기도 여성가족사업 전문기관인 경기도여성비전센터의 ‘가족상담’ 업무를 위탁받아 상담 서비스에 본격 나섰다. 상담학과는 2월 위탁 기관 선정에 이어 지난 15일 상담사업 착수보고회를 갖고 ‘저소득층, 한 부모 및 위기가족,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아동, 다문화가족’ 등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가족상담 서비스에 돌입했다. 이번 상담 사업은 12월 말까지 진행되며 모두 3,500여명을 대상으로 상담이 이뤄질 전망이다.


△ 지난 15일 서미아 교수 연구팀이 경기도여성비전센터에서 '가족 상담소 운영착수보고회'를 진행했다.

상담은 수원시 팔달구에 소재한 경기도여성비전센터 내 가족 상담소에서 진행된다. 상담학과 서미아 교수의 총괄 아래 김병석, 유현실, 전혜성, 이주영 교수가 상담슈퍼바이저로 참여하고 22명의 전문상담사(단국대 상담학과 석‧박사학위 소지자)가 배치된다. 상담 신청은 가족 상담소(☎ 031-8008-8049)로 직접 전화하면 된다.

상담을 진행할 가족 상담소는 △평일 [10시~18시(주간) / 18시~21시(야간)] △토요일 10시~17시 △전화/인터넷(월~토요일 10시~18시) △찾아가는 상담(가평, 여주, 오산, 평택, 안산지역 대상 / 평일 10시~17시) △특정직 공무원 상담(경찰직, 소방직, 사회복지공무원 대상 / 평일 10시~17시) 등 시간과 장소를 아우르는 다양한 상담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특히 가평 등 5개 지역을 직접 찾아가 건강가정지원센터-사회복지기관-건강관련기관-민간상담센터 등 지역 네트워크를 활용해 맞춤형 상담서비스를 집중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사업을 총괄하는 서미아 교수는 “상담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 가정이 상담을 통해 가족관계를 빨리 회복하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사업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