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포항시와 '지진방재 및 내진 리모델링' MOU 체결
분류 교류협력
작성자 홍보팀 문승진
날짜 2018.10.11 (최종수정 : 2018.10.12)
조회수 919
썸네일 /thumbnail.44015.jpg

10일(수) 단국대-포항시 ‘지진방재 및 내진 리모델링’ MOU 체결
우리 대학 리모델링연구소, 포항시에 ‘건축물 내진성능 자가점검시스템 구축

협약주도한 정란 교수 "포항시를 안전한 도시로 만드는데 기여할 터"

포항시(시장 이강덕)와 10일(수) 오후3시 포항시청에서 지진방재와 내진리모델링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우리 대학 리모델링연구소(소장 이상현)는 포항시에 ‘건축물 내진성능 자가점검시스템’을 구축한다.


▲ 장호성 총장(왼쪽)이 이강덕 포항시장(오른쫙)과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11월 규모 5.4 지진으로 대규모 피해를 입은 포항시가 단국대 리모델링연구소(소장 이상현)에 지진방재와 내진 리모델링 기술 개발을 요청해 이뤄졌다.

양 기관은 ▲첨단기술을 접목한 내진 리모델링 기술 연구 ▲지진방재‧액상화‧건축물 내진 관련 기술개발 ▲시민 보호를 위한 ‘내진 테이블’ 보급 등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리모델링연구소는 지난 6월 교육부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올해부터 9년간 62억 원을 지원받아 지반, 구조재, 마감재의 내진성능에 대한 3D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자가진단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있다.


▲ 장호성 총장(왼쪽 여섯 번째), 강대식 대외부총장(왼쪽 다섯 번째), 정란 석좌교수(초고층빌딩글로벌R&RBD센터장. 왼쪽 네번째)가 이강덕 포항시장(왼쪽 일곱 번째)과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했다. (왼쪽부터)김철구 리모델링연구소 리서치펠로우, 허무원 연구교수, 이상현 리모델링연구소장

장호성 총장은 포항시 지진 피해에 위로를 전하며 “포항시가 안전도시로 거듭나도록 단국대 내진 리모델링 역량을 총동원하겠다”며 “이번 공동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실시하고 전국에 확산해 국가 전체가 안전한 사회가 되는 데 협력할 것”이라고 했다.

협약을 주도한 정란 교수는 "우리 대학이 만든 <건축물 내진성능 자가점검시스템>을 현재 서울시가 활용하고 있는만큼 이를 바탕으로 포항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포항을 지진에 강한 안전도시로 조성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