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음악학부 심포닉 밴드, 정기연주회 개최
분류 이슈
작성자 홍보팀 가지혜
날짜 2023.11.09
조회수 637
썸네일 /thumbnail.130927.jpg

9일(목) 저녁 7시 용인포은아트홀 정기연주회, 전석 무료

우리 대학 음악학부 심포닉 밴드(지휘 이건용 교수)가 9일(목) 저녁 7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정기연주회를 열고 지역주민에게 수준 높은 클래식 공연을 선사한다.


▲ 음악학부 심포닉 밴드 정기연주회 포스터

정민창 관악부장(음악학부 4학년)을 포함한 60여명의 단원들은 아름다운 선율을 연주하기 위해 이건용 교수를 포함한 15명의 교강사 지도로 기량을 갈고 닦았다. 이번 연주회는 음악학부 학생들에게 무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지역주민과 소통할 수 있는 공연을 마련했다.

공연은 △퍼시 그레인저의 ‘Children’s March:[Over the hills and far away] △구스타프 홀스트의 ‘Hammersmith : Prelude and Scherzo’ △존 마키의 ‘Sheltering Sky’ △랄프 본 윌리암스의 ‘English Fork Song Suite’ (Ⅰ.Seventeen come Sunday) (Ⅱ.My Bonny Boy) (Ⅲ.Folk Songs from Somerset) △아르투로 마르케스 ‘Danzon No.2’를 통해 수준 높은 연주와 환상의 하모니를 선보인다.

특히 이번 연주회에서 연주하는 구스타프 홀스트의 ‘Hammersmith : Prelude and Scherzo’는 1930년 영국 BBC 군악대를 위해 작곡된 곡이다. 영국 해머스미스 지역을 배경으로 A.P 허버트 소설 「물의 집시」에 영감을 받고 작곡됐다. 이 곡은 다양한 주제를 푸가 기법으로 연결해 이번 음악회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로 기대를 모은다.

▲ 음악학부 심포닉 밴드 프로그램

정민창 군(음악학부 기악전공, 4학년)은 “단원들 50여명이 입학 이후 처음으로 외부 공연장에서 연주할 수 있는 기회를 얻어 너무 기쁘고 행복하다"라며 "지역주민은 물론이고 부모님과 친구들을 초청해 소중한 추억으로 간직할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건용 교수는 “이번 정기연주회는 클래식 애호가뿐만 아니라 입문자들에게도 즐거운 공연 관람 기회가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에게 수준 높은 무대 공연 기회를 제공해 전문 연주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 라고 밝혔다.

한편 공연은 11월 9일(목) 저녁 7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개최된다. 공연은 전석 무료로 진행된다. 공연 문의는 음악학부 기악 전공 사무실(☎031-8005-3891)로 하면 된다.

#단국대 #음악학부 #심포닉밴드 #정기연주회 


[대학뉴스 제보]

죽전 홍보팀 : 031-8005-2032~3, 천안 홍보팀 : 041-550-1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