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2023 홈커밍데이 스타트! 기계공·신소재공 등 19개 학과 개최
분류 교류협력
작성자 홍보팀 윤주연
날짜 2023.05.30
조회수 2,311
썸네일 /thumbnail.123336.jpg

코로나를 딛고 작년부터 재개된 학과(전공)별 홈커밍데이가 올해에도 개최된다. 대외협력처는 이달 19일 기계공학과, 20일 신소재공학과를 시작으로 올해에 19개 학과가 순차적으로 홈커밍데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홈커밍데이에 맞춰 모교를 방문한 동문들은 반가운 선후배 및 교수님들과 손을 잡고 학과발전을 위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고 재학생들은 학과별 특성을 살린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동문 선배들을 반겼다. 


기계공학과, 장학금전달식 등 가져

기계공학과는 19일 제2공학관 ‘윤경환강의실’에서 70여 명의 동문과 재학생, 교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홈커밍데이를 개최했다. 행사는 장학금 전달식, 실험실습 시설 견학, 멘토링, 뒷풀이 마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기계공학과 홈커밍데이 단체 사진


김계홍 기계공학과동문회 부회장(87년 졸)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장학금 조성과 함께 동문간 네트워크를 단단히 다져 후배들의 진로탐색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 기계공학과 동문들이 학생들의 실험실습 시설을 견학하고 있다.


박선호 기계공학과 학과장은 “올해를 계기로 동문들을 자주 초청해 학과 발전상을 안내하고 선후배간 네트워크도 다질 수 있도록 고민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소재공학과, 젊은 동문들 대거 참여

신소재공학과도 20일 천안 대운동장에서 동문, 재학생, 교수 등 50여 명이 모여 홈커밍데이를 개최했다. 최근 대학을 졸업한 젊은 동문들이 많이 참여했고 체육대회, 취업멘토링, 뒷풀이 마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선후배 간 정을 나눴다.


△신소재공학과 홈커밍데이 단체사진


박희정 신소재공학과 학과장은 “홈커밍데이를 통해 선후배 동문들이 격의없이 만나 학업과 진로 등 다양한 분야를 진지하게 논의하는 자리를 만들어 나가겠다”며 “학과 전통을 바탕으로 동문네트워크 저변을 꾸준히 확장하겠다”고 밝혔다.


#단국대 #홈커밍데이 #동문


[대학뉴스 제보]

죽전 홍보팀 : 031-8005-2032~4, 천안 홍보팀 : 041-550-1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