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2018 한국대학신문 산학협력대상 수상
분류 이슈
작성자 홍보팀 문승진
날짜 2018.10.19
조회수 1,411
썸네일 /thumbnail.44309.jpg

우리 대학이 ‘2018 한국대학신문 대학대상’ 산학협력 대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18일(목) 서울 장충동 서울클럽에서 열렸으며 장호성 총장을 대신해 어진우 산학부총장이 수상했다.


▲ 어진우 산학부총장(오른쪽)이 수상 후 이인원 한국대학신문 회장과 기념촬영을 했다.

한국대학신문은 관계자는 “단국대는 2013년부터 2016년까지 4년 연속 산학협력 평가에서 전국 최고 점수를 받았고 지난해 LINC+ 사업에 선정되어 국내 산학협력 발전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어진우 산학부총장은 “산학협력이 우리가 나아갈 길이라고 강조하신 장호성 총장님의 기치 아래 지난 7~8년간 교수‧직원‧학생이 하나가 돼 투자해 온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특히 올해는 4차 산업혁명 혁신 선도대학 사업과 창업교육 거점센터 사업에 선정되며 우리 대학의 산학협력 역량이 최고 수준임을 재확인했다”고 했다.


▲ 어진우 산학부총장이 수상소감을 통해 산학협력 활성화를 위해 힘쓴 교내 구성원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우리 대학은 ▲2013년 국내 최초 수박 라이코펜 요구르트 개발(기업 현장실습한 학생들의 아이디어로 특허 출원) ▲2015년 기업지원특화시스템 TTSP 통해 지역 중소기업 500만 달러 수출 달성 ▲매년 재학생이 축제처럼 즐기는 ‘산학협력 樂페스티벌’ 개최 등의 성과를 냈다.

지난해 I-다산 LINC+ 사업단을 출범한 후 ▲4차 산업혁명 융복합 인재 양성의 요람 ▲세계 최고의 4차 산업혁명 클러스터 구축 ▲지역 산업 및 경제 발전의 중추 엔진 ▲지역사회 재생·활력의 핵심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한편, 한국대학신문은 지난 2005년부터 고등교육 발전을 이끌고 교육 혁신을 이끈 대학들을 선정해 상을 수여해왔다. 전국 대학의 교육성과를 나타낸 정량적 지표뿐만 아니라 교육 전문 기자들이 취재를 통해 수집한 실제 현장의 실적을 합산해 수상자를 선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