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대학 국악과

  • 전화번호: 031-8005-3926
  • 팩스: 031-8021-7236
  • 위치: 음악관 223호
  • 소개

    우리 국악과는 한국의 전통음악을 연구하고 계승 발전시켜 나갈 새로운 인재의 양성을 교육의 목표로 하여 1984년 천안캠퍼스의 예술대 국악과로 출발하였으며, 1999년 서울 캠퍼스의 음악학부로 편입되었습니다.
    전공분야는 기악, 성악, 이론 및 작곡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기악분야는 가야금, 거문고, 대금, 해금, 피리, 아쟁, 타악 등 7개 전공으로 세분되어 모두 12개 전공분야로 학생을 선발하여 교육하고 있습니다.
    우리 학과에서는 매년 개최되는 국악과 정기연주회 및 미국, 독일, 영국, 일본, 캐나다 등 해외 초청연주회와 국내 특별연주(세계 스포츠 과학자 총회, '86아시안 게임 및 '88올림픽 문화축전, 한미 친선외교의 밤)를 통하여 실기능력을 배양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 필요한 적성

    국악을 공부하기 위해서는 우리 전통의 전반에 대한 자부심과 평소 음악을 사랑하는 마음, 국악에 대한 새로운 가치의 발견 및 이를 발전시켜 나가겠다는 사명감이 있어야 하겠습니다.
    다른 음악분야와 마찬가지로 국악은 무엇보다도 예술적 감각과 더불어 음악에 관한 적성과 재능을 갖추어야 합니다. 또한 악기를 전공으로 하고자 할 경우에는 연주실기 교육경험과 평소 음악을 많이 듣고 체험하는 노력 등이 필수적으로 요구됩니다.
  • 졸업 후 진로

    국악과 졸업생들은 국립국악원과 도립·시립국악원, KBS 국악관현악단 및 기타 실내악단, 소규모 편성의 관현악단에서 연주활동을 할 수 있습니다. 중·고등학교 혹은 예술학교의 교사로 진출할 수 있으며 대학원 진학이나 해외유학을 통해 좀더 깊이 있는 학문세계를 체득한 후 대학에서 후진을 양성할 수도 있습니다.
    이 밖에도 음악잡지, 방송, 음악기획사 등 음악과 관련된 여러 분야에서 활동할 수 있습니다.